메뉴 건너뛰기

연구 활동

『선도문화』 논문

『환단고기』 「태백일사」를 통해 한국 고유의 하느님을 살펴보았다. 그 하
느님은 「천부경」의 ‘一’로 표현되었으며, 「삼일신고」에서는 천(天)과 신( )
으로 표현되었다. ‘一’로 표현된 하느님은 삼신의 작용으로 모습을 나타내
면서 천일·지일·태일로 정의하였다. 「삼일신고」에서는 하느님의 씨앗
은 인간의 머릿속에 내려와 있다고 하였고, 머릿속에 내려와 있는 하느님
을 만나기 위해 ‘지감·조식·금촉’의 3수행을 제시하였다. 3수행을 통해
깨닫게 되면 광명이 비추고 상서로움에 이르는 경지에 이르게 된다는 성
통의 과정과 공완하는 삶의 목적을 알려 주었다. 단군은 통치자이면서 사
제로서 「천부경」과 「삼일신고」를 말씀을 통해 알리고, 삼신일체로 오신 하
느님을 알리기 위해 천제를 지내는 제사장의 역할을 담당하였다.
무당은 신병을 통해 ‘신들림’현상을 겪는다고 정의한다. 무당이 되기 위
한 접신의 과정으로서의 신병은 신부모에 의해 ‘신내림굿’을 받는 과정을
거친다. 신을 만나는 과정은 단군과 무당이 다르다. 하지만 ‘신을 만난다’
는 입장에서는 같다고 볼 수 있다. 단군과 무당의 역할 연구에서 공통점
은 스승으로서 제자를 길러낸다는 것이다. 이 또한 지도 방법과 행위가
다르지만 삶의 목표를 제시하는 입장에서 단군은 성통공완자가 되게 하
는 것이고, 무당은 신체적, 심리적, 영적 치유의 과정을 담당하게 된다면
사회적 관점에서 공헌하는 삶의 목표는 같다고 해야 할 것이다. 사제로서

의 단군과 무당에게 사회적 공헌은 소명으로 내려왔고, 사제로서의 단군
은 사명을 실천하신 분들이라면, 이 시대의 사명자인 무당 또한 여러 제
반 조건을 극복하고 사제로서의 단군이 담당했던 역할로 상승하는 기회
를 맞이하는 노력이 필요하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17 고전(古典)에 담겨있는 꿈과 해몽에 대한 고찰/조규문 file 관리자 2020.03.19 9
316 일본신도 신악가(神樂歌)의 신격(神格)연구-아지메(阿知女)를 중심으로/이강민 file 관리자 2020.03.19 7
315 현대문명의 위기와 후천개벽 사상의 포스트모던적 함의/김철수 file 관리자 2020.03.19 5
314 국권회복(1945년) 이후 ‘3.1혁명’에 대한 평가·인식 및 그 의미/신운용 file 관리자 2020.03.19 7
313 살풀이의 기원적 의미 재고-화랑과 화랭이의 연관성을 중심으로 /정혜원 file 관리자 2020.03.19 15
312 배달국 초 백두산 천평문화의 개시와 한민족(예맥족·새밝족·맥족)의 형성/정경희 file 관리자 2020.03.19 8
311 1930년대 대종교 계열 학자들의 이승휴와 제왕운기에 대한 연구/조남호 file 관리자 2020.03.19 7
310 고려 중, 후기 역사 서술문체의 다변화와 이승휴의 선택/심경호 file 관리자 2020.03.19 1
309 이승휴의 학술사상과 원나라 중국 이해/이경룡 file 관리자 2020.03.19 6
308 한국선도 신인합일 전통의 현대적 계승-만월도전 특별강연 file 관리자 2019.11.01 39
307 국권회복(1945)이전 '3.1혁명'에 대한 평가-인식과 그 의미-신운용 file 관리자 2019.11.01 20
306 요서지역 거란 전탑에 관하여-백만달 file 관리자 2019.11.01 20
305 8세기경 평양성의 위치 추정-고광진 file 관리자 2019.11.01 28
304 한국선도와 뇌교육-삼일신고를 중심으로-이승호 file 관리자 2019.11.01 13
303 일제감점기 강화의 마니산 참성단과 삼랑성에 대한대종교 계열 학자들의 연구-조남호 file 관리자 2019.11.01 14
302 한민족 삼원론적 사유구조연구-박태봉 file 관리자 2019.11.01 15
» 사제로서의 단군과 무당의 역할연구-김영숙 file 관리자 2019.11.01 27
300 단군 48대 왕조사 자료발굴과 그 의의-임채우 file 관리자 2019.11.01 32
299 통화 만발발자 제천유적을 통해 본 백두산 서편 맥족의 제천문화2-정경희 file 관리자 2019.11.01 44
298 영수사벽화묘의 고구려 관련성에 대한 하마다 고사쿠의 논문-임찬경 file 관리자 2019.04.23 5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6 Next
/ 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