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연구 활동

『선도문화』 논문

선도문화 제 13권

논평임

 

國立台中科技大學 蕭登福교수의 玉稿를 읽으면서, 천부경에 대한
중국학자의 새로운 관점을 볼 수 있었다. 가령 천부경의 ‘天一一,地
一二,人一三’에서 天一 地一 人一을 天地人의 뜻 외에 도교에서 神
의 이름으로 볼 수 있다는 지적은 참신한 발상이며, 중국철학에 정통
한 학자의 안목이 아니라면 찾아내기 어려운 언급이다.
필자인 쑤교수는 천부경을 老莊와 易學사상을 배경으로 거대한 중국

철학의 흐름속에서 읽고 있었다. 천부경의 위상을 중국철학의 영향아래
에 놓고 보려는 관점은 어찌 보면 중국인 혹은 중국적 관점에서는 당연
할 수 있다. 논자는 중국인의 관점에서 쓰여진 그의 논문을 읽으면서, 그
동안 우리가 천부경을 너무 과잉해석한 것은 아니었던 것인가? 하는
반성도 들었다. 지금부터 불과 1백년 전에 발견되어 공개된 천부경은
고조선의 개국시조 檀君에 그 기원을 둔다는 점 때문에, 국내의 일부
연구들에서 민족주의에 치우치는 경향이 나타나기도 했다. 또한 천
부경에 대해 때로는 수천 년간의 역사의 공백을 훌쩍 넘어 현재의
관점을 투영시키거나, 세계사적 보편성을 무시한 채로 자민족중심의
과잉해석이 있었던 것도 사실이다.
논자는 이 글을 읽고 우리에게 주의를 환기시켜준 한 중국인 교수의
관점을 보면서, 우리에게 그리고 객관적인 천부경의 연구방법은 무
엇일까? 라는 문제를 내내 생각할 수밖에 없었다. 이제 이 글을 읽고
느낀 몇가지 소회를 피력하고자 한다.

Atachment
첨부 '1'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63 風流道와 孤雲 崔致遠의 東人의식 (민영현) file 관리자 2016.10.21 135
262 韓國의 仙道와 天孫文化(박성수) file 관리자 2016.10.21 107
261 일제하 항일운동 배경으로서의 단군의 위상(김동환) file 관리자 2016.10.21 109
260 한일고대사의 올바른 인식의 중대성 (홍윤기) file 관리자 2016.10.21 98
259 계보위축변천과정, 왕호신구 토픽 그리고 환단고기 신 진위검토방법(2)-박병섭 file 관리자 2016.10.21 107
258 홍익인간의 현대적 재해석(김선미) file 관리자 2016.10.21 111
257 세종의 훈민정음 창제와 한국말의 개념 문제(신운용) file 관리자 2016.10.21 115
256 원불교 丹田住禪의 실제와 無時禪의 관계(김성장) file 관리자 2016.10.21 96
255 泰安地域 巫俗文化의 特徵硏究 (신상구) file 관리자 2016.10.21 77
254 孟子 ‘四端說’의 易學的 考察 (조동욱) file 관리자 2016.10.21 102
253 [특별논문]한일천손문화론 외 1편 (나카오히로시) file 관리자 2016.10.21 104
252 대종교 단군 영정의 기원과 전수문제 (임채우) file 관리자 2016.10.21 104
251 최남선의 불함문화론 (조남호) file 관리자 2016.10.21 146
250 맥(貊)의 기원과 전승에 관한 초보연구 (복기대) file 관리자 2016.10.21 110
249 한중일 삼국의 천손문화와 평화사상 (김광린) file 관리자 2016.10.21 122
248 단군을 배경으로 한 독립운동가 (김동환) file 관리자 2016.10.21 118
247 『사기』오제본기와 그의 전거(『대대례기』「제계성」,『공자가어』「오제덕」, 『춘추』, 『국어』,『상서』)사이의 비교분석-박병섭 file 관리자 2016.10.21 245
246 紅山文化 玉器에 나타난 ‘朝天’사상(1). (정경희) file 관리자 2016.10.21 103
245 한국선도 현대단학의 명상법 (안진경) file 관리자 2016.10.21 109
244 한국선도의 수행론을 통해 본 ‘아’음성수련법(김영숙) file 관리자 2016.10.21 9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8 Next
/ 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