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연구 활동

『선도문화』 논문

이희승의 유명한 중수필 [딸깍발이]는 비록 짧은 글이지만 매우
대중적인 글이다. 그러나 그 내용을 보면 유학에 대한 비판적 이해가
없이 단편적인 인상에 기반한 글이라 부정적 영향력이 매우 크다고
할 수 있다. 특히 의병 활동이나 모화 사상에 대한 이해는 큰 오해를
낳고 있다. 어문학자로 알려진 그가 왜 이런 글을 남겼는가라는 문제
는 제대로 음미되지 않았다. 이는 그가 추구했던 ‘과학적’ 국어학과
이에 따른 한자 혼용론자로서의 그의 삶과 밀접하게 연관되어 있다.
선비 또는 딸깍발이는 한자 문화의 담당자요 주역이자 그 내용인 유
교 문화의 주역이었다.
이희승은 스스로가 [딸깍발이]란 글을 썼을 뿐만 아니라 그 스스
로가 지조와 학문을 갖춘 이상적 인간상인 딸깍발이로 알려져 있으
나 사실과 매우 다르다. 서울대 교수와 조선어 학회 사건으로 옥고까
지 치렀다는 형식적 기준을 갖추었다. 그러나 그는 경성제대의 ‘과학
적’ 국어학을 그대로 이어받아 주시경과 조선어 학회의 민족주의적
전통을 이데올로기로 배척하였다. 그 결과 한글 문화를 억눌러 온 모
화 사상을 그대로 승인하는 무비판적인 태도를 취하게 되었다. 한글
전용 운동이 가진 복합적 측면과 사상사적 의의에 대해 알지 못하였
다. 그가 일생을 통해 추구했던 ‘과학적’ 국어학의 한자 혼용론을 옹
호하려는 의도에서 [딸깍발이]에서 선비의 모습을 겉모습으로만 보
거나 왜곡하기도 했다. 이희승을 통하여 식민지 국어학 연구가 1945
년 이후에도 그대로 주류를 이루었다.

 

Atachment
첨부 '1'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43 <27권>사제로서의 단군과 무당의 역할연구-김영숙 file 관리자 2019.11.01 1404
342 (제28권-특별논문)1930년대 대종교 계열 학자들의 이승휴와 제왕운기에 대한 연구/조남호 file 관리자 2020.03.19 1403
341 (32권)박덕규--임나 7국의 위치에 대한 재론 file 관리자 2022.03.19 1403
340 (31권)동북아 고고학에 나타난 배달국의 선도제천문화와 민족종교의 원형 회복/정경희 file 관리자 2021.09.26 1400
339 (제28권)살풀이의 기원적 의미 재고-화랑과 화랭이의 연관성을 중심으로 /정혜원 file 관리자 2020.03.19 1398
338 (32권)정경희--흑수백산지구 소남산문화의 옥⋅석기 조합 연구 file 관리자 2022.03.19 1398
337 (32권)윤병모--고조선의 패수와 왕검성 file 관리자 2022.03.19 1392
336 (31권)삼한시기 방제경(倣製鏡)의 형식과 변천과정-연구사 검토를 중심으로/홍인국 file 관리자 2021.09.26 1391
335 (32권)송옥진--훈민정음 해례(解例)와 천부경(天符經)의 연관성에 관한 연구 file 관리자 2022.03.19 1391
334 (31권)한국 민족사학의 원형, ‘선도사학’/소대봉 file 관리자 2021.09.26 1389
333 (제28권-특별논문)이승휴의 학술사상과 원나라 중국 이해/이경룡 file 관리자 2020.03.19 1383
332 (33권)지양미--부여 분국(分國) 과정 고찰 file 관리자 2022.10.12 1379
331 (제29권)곰의 변환과 결합에 관한 상징적 의미에 관하여/송현종 file 관리자 2020.10.11 1378
330 <26권_자료소개>영수사벽화묘의 고구려 관련성에 대한 하마다 고사쿠의 논문-임찬경 file 관리자 2019.04.22 1375
329 <27권>요서지역 거란 전탑에 관하여-백만달 file 관리자 2019.11.01 1375
328 (32권)박지영--은평구 ‘천부지모비’의 성격과 변천 과정 연구 file 관리자 2022.03.19 1373
327 (제28권)현대문명의 위기와 후천개벽 사상의 포스트모던적 함의/김철수 file 관리자 2020.03.19 1368
326 (제28권-특별논문)고려 중, 후기 역사 서술문체의 다변화와 이승휴의 선택/심경호 file 관리자 2020.03.19 1367
325 (30권-특별논문)춘천 중도유적 보존을 위한 시민운동 과정과 방향 연구--김영숙 file 관리자 2021.05.28 1362
324 (31권)한국선도의 성통⋅공완 전통으로 바라본 ‘선교’의 실천운동/최명희 file 관리자 2021.09.26 136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9 Next
/ 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