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연구 활동

『선도문화』 논문

본고는 최수운의 동경대전과 용담유사에 나타난 시천주사상을 한국선도 신인합 일 전통의 시각에서  바라보고  비교  분석한 논문이다. 한국선도는 수행에 기반을 둔 우리 민족 고유의 사상⋅문화전통으로 기학적 세계관을 가지고 있다. 본고는 먼저 한국 선도의 경전 천부경과 삼일신고, 선도사서 부도지의 마고신화를 통하여 한국선 도에서 말하는 신과 인간, 신인합일은 무엇인지 정리하였다. 그리고 한국선도의 본령인 수행을 중심으로 그러한 사상⋅문화전통이 전승과정에서 어떻게 변해 가는지 알아보았다. 선도수행 중 대표적인 것이 하늘에 제사지내는 제천의례이다. 선도제천의례는 배달국시기에 틀이 잡히고 전파되었는데, 선도제천의 대상인 하늘은 눈에 보이는 하늘이 아니라 존재의  근원으로, 만물을 낳은  모신으로 표현되기도 하였다. 그러나 세월이 흐름에 따라 제천의 신격이 제천을 집전하던 스승왕 삼성(환인⋅환웅⋅단군)으로 옮겨 가더니, 수행전통의 단절로 수운이 살던 조선시대 말의 한국선도는 잡다한 인격신을 모시는 민간신앙으로 변질되어 있었고, 수운의 종교체험은 당시의 한국선도를 그대로 보여준 것으로 보았다.
다음으로 수운의 두 저서를 통하여 시천주사상의 신관, 인간관, 신인합일관에 대해 알아보고, 앞서의 한국선도와 비교하며 유사점과 차이점을 분석하였다. 그 결과 한국선 도의 신격인 천부경 ‘일’과 시천주사상의 신은 초월적이며 동시에 내재한다는 점은 유사하나, 전자는 존재의 근원인 궁극의 에너지이고, 후자는 인격신임으로 해서 완전히 다르다고 보았다. 더하여 한국선도의 신인합일은 수행으로 근원의 상태를 회복한 나의 에너지와 우주전체 근원의 에너지가 같은 수준의 순정한 기운으로 합일하는 것인 반면, 인격신은 비록 내 안에 계신다 하더라도 엄연히 내가 아닌, 나와 다른 존재로서 내가 모시는 ‘대상’이 될 뿐으로 인격신과의 완전한 신인합일은 이루어질 수 없다고 보았다. 
그러나 수운의 종교체험은 당시 잠복해있던 민속⋅무속화된 한국선도를 세상 속에 당당히 세워주었고, 그의 시천주사상은  잊어가던 한국선도 신인합일의 기억을 다시 떠올 리게 해줌으로써, 비록 선도 원형과는 거리가 있으나 원형 회복의  초기형태로서 한국선 도 신인합일 전통 부활을 향한 긴 여정의 출발점이 되었다고 보았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58 논평) 중국철학에 대비되는 천부경의 특수성과 연구방법론에 대해-천부경에 나타난 도가 도교 사상을 읽고 (선도문화 13권-임채우) file 관리자 2017.04.13 283
357 [34권]후기구석기의 후반기, 유럽지역 호모사피엔스의 ‘생명-공생문화’ |정경희 file 관리자 2023.03.19 527
» [34권]한국선도의 신인합일 전통에서 바라본 최수운의 시천주사상: 『동경대전』과 『용담유사』를 중심으로 |김윤숙 file 관리자 2023.03.19 525
355 [34권]한국선도와 ESG 경영의 공생 정신 |허성관 file 관리자 2023.03.19 517
354 [34권]한국 고대의 진휼과 ‘공생정치’ |소대봉 file 관리자 2023.03.19 518
353 [34권]태백산 제천문화권, 대관령 ‘국사성황사’의 구조 및 신격 연구 |박지영 file 관리자 2023.03.19 516
352 [34권]울진 후포리유적과 한반도 남부의 신석기 선도제천문화 |최수민 file 관리자 2023.03.19 522
351 [34권]서구적 건강 패러다임과 홍익인간사상의 통합적 사유: 건강한 지구촌을 위한 보완적 협력 |김광린 file 관리자 2023.03.19 524
350 [34권]1920년대 한⋅일의 종교지형과 제휴활동: 오모토와 보천교의 사례를 중심으로 |김철수 file 관리자 2023.03.19 528
349 (제29권)한국민족종교사상(韓國民族宗敎思想)의 글로컬리티(Glocality)에 관한 연구/민영현 file 관리자 2020.10.11 575
348 (제29권)일제 강점기 어천절 기념식과 독립운동/조남호 file 관리자 2020.10.11 557
347 (제29권)동아시아 적석단총에 나타난 삼원오행론과 선도제천문화의 확산/정경희 file 관리자 2020.10.11 643
346 (제29권)동녕부 자비령(慈悲嶺)과 고려 서북 경계/김영섭 file 관리자 2020.10.11 634
345 (제29권)곰의 변환과 결합에 관한 상징적 의미에 관하여/송현종 file 관리자 2020.10.11 588
344 (제29권)고려시기 단군 역사기억의 변화와 도선국사 양계론 영향/이경룡 file 관리자 2020.10.11 560
343 (제28권-특별논문)이승휴의 학술사상과 원나라 중국 이해/이경룡 file 관리자 2020.03.19 591
342 (제28권-특별논문)고려 중, 후기 역사 서술문체의 다변화와 이승휴의 선택/심경호 file 관리자 2020.03.19 575
341 (제28권-특별논문)1930년대 대종교 계열 학자들의 이승휴와 제왕운기에 대한 연구/조남호 file 관리자 2020.03.19 609
340 (제28권)현대문명의 위기와 후천개벽 사상의 포스트모던적 함의/김철수 file 관리자 2020.03.19 579
339 (제28권)일본신도 신악가(神樂歌)의 신격(神格)연구-아지메(阿知女)를 중심으로/이강민 file 관리자 2020.03.19 69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8 Next
/ 18